#여행

익숙한 스카이라인

친숙한 얼굴로 인식될 수 있는 스카이라인

익숙한 스카이라인

전세계를 여행하다 보면 도시 경관이 그 나라를 확실하게 정의한다는 것을 알아채지 않을 수 없습니다. 마천루부터 고대의 건물까지 스카이라인은 종종 친숙한 얼굴로 인식될 수 있습니다.

싱가포르

싱가포르의 아름다운 스카이라인의 기본 구조를 변화시키기 시작했던 모놀리식 "모래" 개발을 방지하고자 나는 수년 전에 알고 있던 오래된 식민지 시절의 빌딩과 호텔이 만에 있는 최신의 유리와 강철 타워를 만다는 무지개 빛깔의 도심인 도시에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상하이

계속 변화하고 있는 도시. 상하이에서는 스카이라인이 매일 변화하고 있으므로 두 사진이 같을 수 없습니다. 오래된 선박 건조 산업의 혈액 역할을 하는 황푸강에는 아직 수 백척의 선박이 떠 있지만 지상에서부터 모습을 드러내는 최신의 가장 높은 "수퍼 마천루"를 보기 위해 모여드는 관광객들이 우선 보는 관광 명소가 되었습니다.

 

샌프란시스코

세계에서 내가 좋아하는 마천루 중 하나입니다. 골든 게이트 브릿지는 대부분의 샌프란시스코 엽서 사진에서 각광을 받고 있지만 밤에는 베이 브릿지가 더 마음에 듭니다. 태양이 태평양 너머로 질 때 이런 극적인 컬러의 쇼가 벌어지면서 이 독특한 스카이라인의 실루엣은 모든 사람이 일생에 보아야 하는 광경 중 하나입니다.

 

로마

마지막으로 방문했던 때보다 좋은 카메라 장비를 가지고 다시 방문해야 하는 도시입니다. 다리 중 하나에 서서 이 놀라운 장소의 나이와 역사를 목격합니다. 세인트 피터스 쪽을 바라보던 나는 잠시 자신을 망각하고 오늘의 현실은 때때로 자동차가 지나갈 때만 분명해집니다.

 

뉴욕

록펠러 센터에서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과 뒤쪽으로 자유의 여신상을 품고 있는 뛰어난 경관을 볼 수 있습니다. 이곳은 내게 때때로 최고의 스카이라인은 가장 높은 빌딩에서 오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빠르게 깨우쳐 줍니다. 여기에서 촬영한다면 사진에 그 아이콘이 나타나지 않습니다!

 

홍콩

그렇습니다. 항상 밤에는 “심포니 오브 라이트” 쇼의 사진을 찍고 싶고 피크에 서 있을 때는 아래로 보이는 마천루들을 담고 싶은 생각이 듭니다. 그러나 매우 다른 도심 경관은 카오룽에서 촬영한 이 사진처럼 위에 태양과 구름이 적절히 섞여 있을 때 은밀하게 다가올 수 있습니다.

 

시드니

아주 멋진 도시이며 페리와 보트가 통근 생활자의 삶의 일부가 되는 도시입니다. 물론 오페라 하우스와 그랜드 하버 브릿지를 촬영하는 것도 좋지만 도심에서 조금 벗어나면 하루 일을 마치고 돌아오는 보트로 일몰의 도심 전체를 볼 수 있습니다. 정말 장관입니다. 




Pinterest Tumblr

Paul Reiffer

Paul은 우리가 살고 있는 도시와 함께 자연 세계를 포착합니다.
더 보기

다음 휴가에는 어느 도시를 방문하고 싶으신가요?



스토리 공유하기 Instagram

#sandiskstories 해시태그하여 본 사이트에 게시회는 기회를 잡으세요.

특별 혜택을 위한 회원가입!

SanDisk가 제공하는 프로모션 혜택과 사진촬영 팁을 받으세요.